[반 영]


 

진보세력에게는 승리를, 한나라당 패거리들에게는 참패를 안겨 준 이번 선거결과는 야권연대, 노동대중의 단합만이 승리의 길이라는 것을 다시 한번 똑똑히 보여주었다.

이번에 진보개혁세력들이 후보단일화를 이룩하고 노동대중이 소속과 지역을 넘어 반한나라당, 반보수의 기치밑에 단합하지 못했다면 승리는 이룩되지 못했을 것이다.

지금 우리 민중과 진보세력 앞에는 내년도 총선과 대선을 승리에로 이끌어가야 할 큰 과제가 놓여 있다.

2012년 총선과 대선에서의 승패여부는 전적으로 진보개혁세력을 포함한 모든 반보수 역량의 단합에 달려 있다.

진보세력들이 앞으로도 국민과 힘을 합쳐 반보수투쟁에 총력을 기울임으로써 총선과 대선에서 역적패당을 파멸시키기를 기대한다.

단결만이 승리의 길이다.

(재야인사 김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