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 사]
 


 

날이 갈수록 한나라당의 오만방자함이 극에 이르고 있다.

얼마 전 한나라당은 안철수 서울대 교수를 보고 정치판에 기웃 거리지 말고 강의나 하라, 만일 (박 후보에 대한 선거)지원에 나서면 혹독한 검증을 당할 것이라고 독설을 내뿜었다. 도가 넘는 정치적 협박이다.

한나라당의 이번 발언은 비단 안 교수에게 만이 아니라 우리 국민들을 보고 하는 소리다.

다시말하여 너희들은 정치에 상관말고 시키는 대로만 하라는 바로 우리 국민들에 대한 노골적인 무시다.

이것이 독재가 아니고 오만이 아니란 말인가.

시민을 우습게 여기고 시민을 괴롭히며 시민을 정치의 대상이 아닌 통치의 대상으로 여기는 한나라당의 이러한 행태를 더 이상 참고 볼 수 없다.

국민들이여!

하나된 힘으로 오만방자하기 그지없는 한나라당에 철추를 내리자.

양심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서울시장 선거에 참가하여 시민후보에게 표를 찍자.

이번 선거에서 한나라당에 패배를 안겨 국민들의 자존심을 당당히 시위하자.

희망으로 절망을 밀어내고 시민의 힘으로 독재를 짓부수자.